김종인 "제3지대 후보로는 보선 못 이겨"
김종인 "제3지대 후보로는 보선 못 이겨"
  • 조원호 기자
  • 2021.03.02 20:2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와 야권 단일화 신경전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2일 "제3지대 후보(안철수)로 단일화가 된다면 서울시장 선거에서 이길 수가 없다"고 단호히 말했다. 국민의힘 후보로의 단일화할 것을 못 박은 것으로 해석된다.

김 위원장은 이날 당 비상대책위원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기호 2번 국민의힘이냐, 기호 4번 국민의당이냐 이것을 강조했을 때 과연 국민의당 4번을 가지고 선거에 이기겠다고 확신할 수 있나"며 "나는 그런 확신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앞서 금태섭 전 의원과의 제3지대 단일화 경선에서 승리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단일 후보가 선출되면, 선출된 후보를 중심으로 선거를 치르는 것이 맞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이에 김 위원장은 법적 문제를 거론하며 "당이 전체적으로 다른 당의 선거운동을 할 수가 없다"고 한 상태다.

김 위원장은 "객관적인 (단일화) 기준을 설정했을 때 거기에 응해야 하는데 자기 나름대로의 자기가 편리한 단일화 조건을 제시해서는 될 수가 없다"며 "우리가 지금 제3의 후보라는 사람을 데리고 단일화를 하게 된다면 선거를 이기지 못한다는 것이 내 기본적인 생각"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서울=조원호기자 gemofday1004@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