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청 구내식당 채식의날 운영
울산시청 구내식당 채식의날 운영
  • 김지혁
  • 2021.03.07 19:3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가 탄소중립도시 실현과 기후위기 극복을 위해, 이달부터 매월 첫째 주 월요일을 구내식당(직원식당) '채식의 날'로 운영한다. 
 
시청 구내식당 '월 1회, 채식의 날'은, 지난 2월 울산시가 올해를 '2050 탄소중립 도시' 원년으로 선포함에 따라 이를 위한 실천방안의 하나로 시행이 결정됐다. 
 
최근 미국의 텍사스 한파 등 전 세계적으로 기후 변화가 극심한 상황에서, 육류 소비를 줄임으로써 온실가스 감축 등 환경문제 저감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직원들의 건강증진에도 기여하기 위한 조치다. 
 

이에 앞서 울산시는 지난해 10월부터 시청 구내식당 이용자를 대상으로 자발적인 '잔반 줄이기 운동'도 펼치고 있다. 
 
기존의 시청 구내식당은 조리와 배식과정 등에서 발생한 음식물 쓰레기가 월 평균 187kg에 달했으나, '잔반 줄이기 운동'의 꾸준한 실천으로 현재는 음식물 쓰레기 배출량이 기존보다 40% 가량 줄었다. 김지혁기자 usk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