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금쌀 판로 확대·안정적 공급 위해 협력
이사금쌀 판로 확대·안정적 공급 위해 협력
  • 전우수 기자
  • 2021.03.15 20:0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통합 RPC·광복영농법인
올해 70억 상당 3천곘 납품 MOU
市, 계약 확대 추진·시설개선 지원
경주시와 경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하 경주통합 RPC)과 미곡류 전문유통기업 광복영농조합법인은 15일 '이사금' 쌀의 안정적인 공급과 판매를 위해 상생협력 MOU를 체결했다.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MOU에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통합 RPC 주관농협인 안강농협 최덕병 조합장, 광복영농조합법인 전병순 대표가 참석해 경주 '이사금' 쌀의 안정적인 공급과 판매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올해 광복영농법인에의 이사금쌀 납품물량은 3,000톤(70억원 상당)정도로 예상된다. 이는 경주시 전체 쌀 생산의 8%에 해당되며, 향후 지속적으로 물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이날 협약에는 생산주체인 한국농업인경영인 경주시연합회장을 비롯해 한국쌀전업농경주시연합장, 주관농협인 안강농협조합장 등도 참석해 그 의미를 더했다. 광복영농조합법인은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국내 최대의 미곡류 도정 및 유통회사로 연매출이 1,100억원에 이르는 중소기업이다. 광복영농조합법인 전병순 대표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전략적 파트너로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품질이 우수한 경주 이사금쌀의 판매는 물론 홍보에도 힘을 기울여 지속적인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경주통합 RPC 주관농협인 안강농협조합은 1만 3,000여㎡ 부지에 저장능력 2만 5,000톤, 가공능력 1만 5,000톤 규모의 시설을 갖춰 전국 최고 품질의 쌀 생산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연간 1만 톤의 지역 쌀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사금쌀은 천년고도 경주의 맑은 물과 비옥한 옥토에서 생산한 밥맛 좋은 쌀로 지난해에 경북우수농산물브랜드상표(쌀)로 지정된 바 있는 우수한 쌀"이라며 "이번 MOU 체결이 이사금쌀의 안정적인 생산과 공급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주시는 80억원을 투입해 RPC·DSC 시설개선을 완료했으며, 올해도 9억원을 투입해 쌀 생산량 증대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할 계획이다. 또한, 경주시는 추후 CJ프레시웨이와의 납품계약을 추진해 농가는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전우수기자 jeusda@
경주시와 경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과 미곡류 전문유통기업 광복영농조합법인은 15일 '이사금' 쌀의 안정적인 공급과 판매를 위해 상생협력 MOU를 체결했다. 경주시 제공

경주시와 경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하 경주통합 RPC)과 미곡류 전문유통기업 광복영농조합법인은 15일 '이사금' 쌀의 안정적인 공급과 판매를 위해 상생협력 MOU를 체결했다.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MOU에 주낙영 경주시장, 경주통합 RPC 주관농협인 안강농협 최덕병 조합장, 광복영농조합법인 전병순 대표가 참석해 경주 '이사금' 쌀의 안정적인 공급과 판매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올해 광복영농법인에의 이사금쌀 납품물량은 3,000톤(70억원 상당)정도로 예상된다. 이는 경주시 전체 쌀 생산의 8%에 해당되며, 향후 지속적으로 물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이날 협약에는 생산주체인 한국농업인경영인 경주시연합회장을 비롯해 한국쌀전업농경주시연합장, 주관농협인 안강농협조합장 등도 참석해 그 의미를 더했다.
 광복영농조합법인은 충북 청주시에 위치한 국내 최대의 미곡류 도정 및 유통회사로 연매출이 1,100억원에 이르는 중소기업이다.

 광복영농조합법인 전병순 대표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전략적 파트너로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다"라며, "품질이 우수한 경주 이사금쌀의 판매는 물론 홍보에도 힘을 기울여 지속적인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경주통합 RPC 주관농협인 안강농협조합은 1만 3,000여㎡ 부지에 저장능력 2만 5,000톤, 가공능력 1만 5,000톤 규모의 시설을 갖춰 전국 최고 품질의 쌀 생산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연간 1만 톤의 지역 쌀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사금쌀은 천년고도 경주의 맑은 물과 비옥한 옥토에서 생산한 밥맛 좋은 쌀로 지난해에 경북우수농산물브랜드상표(쌀)로 지정된 바 있는 우수한 쌀"이라며 "이번 MOU 체결이 이사금쌀의 안정적인 생산과 공급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주시는 80억원을 투입해 RPC·DSC 시설개선을 완료했으며, 올해도 9억원을 투입해 쌀 생산량 증대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할 계획이다. 또한, 경주시는 추후 CJ프레시웨이와의 납품계약을 추진해 농가는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계획이다. 전우수기자 jeusd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