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편집진 꾸리고 첫선 보이는 '울산문학' 봄호
새 편집진 꾸리고 첫선 보이는 '울산문학' 봄호
  • 강현주 기자
  • 2021.04.08 20:2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학 돌아보기 신설 등 다양한 작품

한국문인협회 울산시지회(지회장 권영해·이하 울산문인협회)가 계간 '울산문학' 봄호(통권 95호·사진)를 출간했다. 

 울산문인협회는 김감우 주간을 중심으로 김명숙 수필가, 김순옥 시인, 이현 시인이 참여하는 새로운 편집진을 꾸리고, 제호도 정도영 서예가가 쓴 판본체로 바꾸면서 새 단장한 '울산문학'을 펴냈다고 밝혔다.  

 이번호에는 특집으로 윤의섭 평론가(시), 이운경 평론가(수필)의 '울산문학 돌아보기'를 신설해 회원들의 문학세계를 들여다보고, 최근 문학의 일반적 경향에 알아보는 지면을 마련했다. 

 또 강세화 시인의 '정의란 무엇인가?' 작품을 비롯한 시 52편, 시조 16편, 수필 23편, 아동문학 작품 6편, 소설 3편 등을 수록했다. 

 권영해 지회장은 발간사를 통해 "동시대를 살아가는 관계자분들께 울산 문학의 부흥과 문화예술의 위상을 제고하는 데 도움 주실 것을 당부하며, 회원들의 따뜻한 격려와 주마가편의 쓴 소리를 함께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