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문화재단, 문체부 지원사업 3 연속 선정
울산문화재단, 문체부 지원사업 3 연속 선정
  • 강현주 기자
  • 2021.04.13 19:4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화재단(대표이사 전수일)이 3회 연속 '지역문화전문인력 양성기관 지정·지원사업 지역주관기관'에 선정됐다.  

사업은 올해부터 2년간(2021~2022년) 진행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13일 지역문화전문인력을 양성할 법정기관으로 울산문화재단을 포함해 총 10곳을 선정했으며, 선정기관 당 연간 국비 5,000만원, 2년간 1억원을 지원한다. 

이번 공모에는 울산문화재단과 고래문화재단, 울주문화재단이 컨소시엄으로 신청해 선정됐다. 

올해로 5기를 맞은 울산지역문화전문인력양성과정은 지역문화매개인력 양성 생태계 구축, 지역문화역량 강화 및 지역문화 가치 확대, 지역문화전문인력 육성 기반조성을 위해 입문과정, 지역과정, 통합과정, 심화과정으로 나눠 진행한다. 

올해부터는 기존 수료생이 참여할 수 있는 연수과정도 신설해 5월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