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미타', 마스코트 반장선거 돌풍
울산 '미타', 마스코트 반장선거 돌풍
  • 조홍래 기자
  • 2021.04.28 20:1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예인 지원 사격 등 인기 급상승
온·오프라인 넘나드는 흥행몰이
지역 대표 캐릭터 자리매김 기대
2021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 출마한 기호 9번 '미타'를 공식 지지 선언한 울산 중구 마스코트 울산 큰애기와 가수 조권(사진 원안). 출처 : 울산현대축구단 유뷰브
2021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에 출마한 기호 9번 '미타'(오른쪽)를 공식 지지 선언한 울산 중구 마스코트 울산 큰애기와 가수 조권(사진 원안). 출처 : 울산현대축구단 유튜버

울산현대는 올해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에 기호 9번으로 출마한 '미타'가 순위 상승 돌풍을 일으키며 반장권 진입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 1월 울산현대 5기 마스코트 오디션에서 최종 우승을 하며 신규 마스코트로 선정된 '미타'는 자신의 '귀여움과 재치'를 널리 알리겠다는 각오로 반장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구단 콘텐츠와 사회공헌활동에서 자주 모습을 비추며 사전 유세 활동부터 박차를 가한 미타는 개성 넘치는 포스터와 공식 유세 영상으로 유권자들의 관심을 사기 시작했다.

 미타는 울산 부주장 신형민, 치어리더 김연정과의 선거 유세 영상 촬영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행보를 이어갔으며 팬들이 느끼는 미타의 다양한 반전 매력을 보여주기 위한 '미타 팬아트 전당대회'와 지난 전북과의 홈경기 현장유세를 통해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활약을 펼쳤다.

 무엇보다 상상을 초월하는 미타 응원단의 지원 유세가 이목을 끌고 있다. 미타 응원단은 총 네 번에 걸쳐 공개될 예정으로 현재까지 희극인 이상준과 아이돌 펜타곤의 응원 영상이 공개됐다.

울산 현대 새로운 마스코트 '미타'. 울산 현대 제공
울산 현대 새로운 마스코트 '미타'. 울산 현대 제공

 앞으로도 가수 조권과 걸그룹 여자아이들의 리더 소연 등 스타급 연예인 미타 응원단이 차례로 공개되며 축구팬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팬들의 지원 사격이 이어질 예정이다.

 이번 반장선거를 통해 지역의 대표 마스코트로 자리매김하겠다는 미타의 선거 전략도 눈여겨볼 만하다.

 먼저 성남동 젊음의 거리에 유세 현수막을 게시하며 울산 시민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기 시작한 미타는 '2019 전국 캐릭터 경연'에서 1위를 차지한 울산 중구 마스코트 '울산큰애기'의 공식 지지선언으로 든든한 파트너까지 얻게 됐다.

출처 : 울산현대축구단 Ulsan Hyundai Football Club

 이번 반장선거가 끝난 뒤에도 울산 지역 파트너들과 함께 활동하며 지역 대표 마스코트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질 수 있게 됐다. 

 반장선거 투표는 오는 5월 4일 오전 10시까지 진행되며 K리그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한 계정당 매일 한 번씩 세 후보에게 투표가 가능하고 투표 최종결과는 5월 4일 아프리카 TV에서 진행되는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 개표방송'을 통해 발표된다.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