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가 있는 날 영화 '역린' 상영
문화가 있는 날 영화 '역린' 상영
  • 강현주 기자
  • 2021.05.23 19:1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박물관 선착순 100명 입장 가능

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5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오는 26일 오후 2시 울산박물관 2층 강당에서 영화 '역린'을 상영한다.

 '역린'은 조선시대 정조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아버지 사도세자가 죽고 정조가 왕이 되면서 끊임없이 생명의 위협을 받게 되고, 정조를 암살하려는 어느 날을 준비하는 등장인물의 이야기를 다룬다.
      
 관람은 무료며, 코로나19 예방 수칙에 따라 오후 1시 40분부터 선착순으로 100명까지 입장 가능하다. 특히 관람 전에는 전문가의 영화 해설과 역사 이야기를 관람객과 나누는 시간이 마련된다. 문의 052-222-8501~3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