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일 제7대 양산부산대병원장 취임
김건일 제7대 양산부산대병원장 취임
  • 이수천 기자
  • 2021.06.20 18:5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자·사람·사회 돌보는 병원으로"
코로나19로 미뤄왔던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제7대 병원장 김건일 박사 취임식이 지난 16일 중앙진료동 4층 모암홀에서 진행됐다. 양산부산대병원 제공
코로나19로 미뤄왔던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제7대 병원장 김건일 박사 취임식이 지난 16일 중앙진료동 4층 모암홀에서 진행됐다. 양산부산대병원 제공

코로나19로 미뤄왔던 양산부산대학교병원 제7대 병원장 김건일 박사 취임식이 지난 16일 중앙진료동 4층 모암홀에서 진행됐다.

취임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 준수(양산시 1.5단계, 100인 미만)하며 진행됐으며 현장에 참석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 유튜브라이브로 생중계됐다.

취임식에는 차정인 부산대학교총장, 윤영석 국회의원, 백승섭 양산시부시장, 이정주 부산대학교병원장 등 내·외빈 및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내빈소개, 병원장 약력소개(신용일 기획실장), 병원장 취임사로 시작됐다.

이어서 꽃다발 전달식, 축전(경남도지사 김경수, 국회의원 김두관), 축사(부산대학교총장 차정인, 부산대학교병원장 이정주, 국회의원 윤영석, 제1대 양산부산대학교병원장 백승완), 기념영상,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신임 김건일 병원장은 내·외빈 및 직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표했으며, 취임사를 통해 병원이 나아갈 길로 "환자를 돌보는 병원에서, 사람을 돌보는 병원으로, 그리고, 더 나아가 사회를 돌보는 병원이 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건일 병원장은 "의사를 비롯한 충분한 자원을 확보하고 대형병원으로서 의료정책에 합리적 목소리 반영하겠다"고 관계부처와의 지속적 소통 의지를 내비쳤다.

또한 "임기 동안, 우리 병원이 양산 물금의 벌판에 크지만 겸손하게 단단히 자리를 잡고, 지역민 뿐 만이 아니라 우리의 의료가 필요한 먼 곳에 계신 국민들도, 불안감 없이, 언제라도 오시면, 충분히 좋은 치료를 받을 수 있다는 든든한 믿음을 주는, 바로 그 사회를 돌보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정책병원이자 국립대병원으로서 사회적 책임 실현도 빼놓지 않았다.

김건일 병원장은 취임사를 마치며 제7대 관리위원들을 차례로 직접 소개하고 수평적인 조직으로서 구성원의 창의적인 사고와 적극적인 행동을 강조했다. 

김건일 신임 양산부산대학교병원장은 지난 2021년 4월 16일자로 임기 2년에 들어갔다. 부산대학교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 석사·박사를 취득, 부산대학교 의과대학 기획실장,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기획실장과 교육연구실장, 부산대학교 의무부총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한편 관련 취임식 영상은 유튜브(https://youtu.be/8fOkcB5PGZ4)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이수천기자 news8582@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