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글로벌 로봇 기업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 완료
현대차, 글로벌 로봇 기업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 완료
  • 김미영 기자
  • 2021.06.22 19:5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가치 11억 달러 지분 80% 취득
자율주행차· UAM 등 시너지 기대
현대차그룹이 로봇 전문기업인 보스턴 다이내믹스를 인수 완료했다.
현대차그룹이 로봇 전문기업인 보스턴 다이내믹스를 인수 완료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이 미국 로봇 전문 업체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를 완료했다. 그동안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위해 로봇에 공을 들였던 현대차그룹이 로봇분야 글로벌 최고 기업인 다이내믹스의 인수로 날개를 달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소프트뱅크그룹이 갖고 있던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지분 인수 작업을 최종 완료했다고 21일 밝혔다.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전체 가치는 약 11억 달러로 평가되고 있으며, 현대차그룹은 이번 인수로 보스턴 다이내믹스 지분 80%를 갖게 됐다. 소프트뱅크그룹은 나머지 20%를 보유한다.

로봇 시장은 서비스, 인명구조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의 수요와 센서, 모터 등의 기술 발전을 바탕으로 급성장하고 있다. 앞으로 정보통신기술(ICT) 기술 발전과 함께 사업 영역이 더욱 확장될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그룹은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와 함께 기술 개발에도 본격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현대차그룹은 보스턴 다이내믹스가 물류 로봇, 안내 및 지원 로봇, 휴머노이드 로봇 시장 진입을 위한 자율주행(보행), 로봇팔 같은 기술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핵심 기술력을 갖춘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실제 보스턴 다이내믹스는 4족 보행 로봇 '스팟'과 2족 직립 보행이 가능한 로봇 '아틀라스' 등을 개발해 주목받았다. 지난 3월에는 창고·물류 시설에 특화된 로봇 '스트레치'를 선보였다.

현대차그룹은 보스턴 다이내믹스 인수로 로봇공학 분야에서 선도적인 입지를 확보하고,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업체로의 전략적 전환에도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했다. 자율주행차, 도심항공모빌리티(UAM) 및 스마트 팩토리 기술과의 시너지도 예상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로봇 부품 제조부터 스마트 물류 솔루션 구축까지 로봇공학을 활용한 새로운 가치사슬을 창출하고,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글로벌 판매·서비스 및 제품군 확장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수소전기차 넥쏘 등 현대차그룹의 차량 및 웨어러블 로보틱스와 스팟을 비롯한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로봇이 등장하는 로보틱스 비전 영상을 온라인 채널에 공개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