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전국체전 폐막…내년엔 울산서 완전체로 만나요
경북 전국체전 폐막…내년엔 울산서 완전체로 만나요
  • 강은정 기자
  • 2021.10.14 20:4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철호 시장 대회기 인수
성공 개최 준비 홍보 박차
내년 10월 7일부터 일주일간
대회 엠블럼·마스코트 공개
14일 경북 구미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폐회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이 박소흠 울산시체육회장 직무대행과 함께 이기홍 대한체육회장으로부터 내년 제103회 전국체전 대회기를 전달 받아 힘차게 흔들고 있다.
14일 경북 구미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폐회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이 박소흠 울산시체육회장 직무대행과 함께 이기홍 대한체육회장으로부터 내년 제103회 전국체전 대회기를 전달 받아 힘차게 흔들고 있다.

울산시는 14일 경북 구미시민운동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폐회식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이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으로부터 내년 '제103회 전국체전 대회기'를 전달 받고 성공 개최를 위한 본격 준비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 올해 코로나 여파 고등부만 개최
이번 경북 전국체전 폐회식 공식행사로 진행된 '제103회 전국체전 대회기 인수행사'는 '대회기 인수'와 차기 대회 개최지인 울산을 알리는 '제103회 전국체전 홍보 영상물 상영'을 통해 울산의 브랜드 이미지와 역량을 대내외에 알렸다. 이어지는 문화행사에서는 철따라 태화강 국가정원으로 찾아오는 백로와 까마귀가 무리지어 날아가는 모습을 군무로 표현한 무용으로 대회기 인수행사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한편 울산시는 경북체전 기간인 지난 10월 7일~10월 14일 구미 시민운동장 입구에 '울산홍보관'을 설치 운영해 제103회 전국체전의 엠블럼과 마스코트인 '태울이'와 '태산이'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또한 각종 이벤트를 진행하고 기념품, 홍보물을 배포하는 등 '제103회 전국체전 및 제42회 전국장애인체전' 홍보활동을 펼쳤다.

 특히 울산시는 내년 제103회 전국체전의 차질 없는 준비를 위해 이번 체전 기간 중 코로나 방역, 시설, 운영 등 각 분야별로 담당자를 상주시켜 대회 운영 전반을 모니터링하고, 그 결과를 분석 반영해 완벽한 대회 운영 능력 습득에 만전을 기했다. '제103회 전국체육대회'는 2022년 10월 7일부터 13일까지 7일간, '제42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같은 해 10월 19일부터 24일까지 6일간 울산종합운동장 등 울산 일대에서 치러질 예정이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코로나 이후 시대에 온 국민이 함께하는 대한민국의 첫 번째 스포츠축제로 '생태정원 도시 울산에서 하나되는 대한민국'이 되는 체전이 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준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울산 금21 은10 동18  마무리
한편, 경북 구미에서 개최된 제102회 전국체전 마지막날까지 울산선수들의 메달소식은 계속해서 이어졌다.

 레슬링 남고부 자유형 74kg급에서 장은성(스포츠과학고1)이 대전의 김현민(보문고2), 충북의 최용우(충북체고3)을 차례로 꺾고 준결승에 올랐으나, 광주의 송민건(광주체고3)에게 아쉬운 패배를 당해 동메달을 획득했다.

 같은 학교의 민승규(스포츠과학고1)는 자유형 125kg급에 출전해 역시 준결승 무대까지 올랐으나, 서울의 하윤호(서울체고3)에게 패배하며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두 선수 모두 1학년으로 내년 울산에서 개최하는 전국체전에서의 성적이 기대된다. 고등부만 개최된 이번 전국체전에서 울산은 금 21개, 은 10개, 동 18개 총 49개의 메달을 획득, 근래 가장 우수한 성적으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강은정기자 uskej@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