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중립 핵심 에너지전환…다각도 협력 필요"
"탄소중립 핵심 에너지전환…다각도 협력 필요"
  • 김미영 기자
  • 2022.05.18 20:1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상의, 최고경영자아카데미 7강
윤순진 탄소중립위 민간위원장 특강
산업계·기후단체 정책 협의 필요 강조
울산상공회의소는 18일 상의회관에서 '탄소중립과 기업의 대응방안'을 주제로 제22기 울산최고경영자아카데미 윤순진 2050 탄소중립위원회 민간위원장 특강을 열었다. 울산상의 제공
울산상공회의소는 18일 상의회관에서 '탄소중립과 기업의 대응방안'을 주제로 제22기 울산최고경영자아카데미 윤순진 2050 탄소중립위원회 민간위원장 특강을 열었다. 울산상의 제공

울산상공회의소(회장 이윤철)의 제22기 울산최고경영자아카데미(UCA)가 18일 상의회관에서 7강을 윤순진 2050 탄소중립위원회 민간위원장의 '탄소중립과 기업의 대응방안'이라는 강연으로 진행했다. 

윤 위원장은 "탄소중립의 핵심은 바로 에너지 전환"이라며 "한국은 온실가스 배출원 중 에너지 분야가 86.9%로 세계 평균(73.2%)보다 차지하는 부분이 큰 데, 이는 산업별 에너지 전환 체계를 잘 구축한다면 에너지 강국으로 거듭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탄소중립이라는 새로운 국면을 맞아 기업들은 새로운 도전과 기회의 움직임을 보여주고 있다"며 "미국 바이든 대통령의 그린 뉴딜 정책, 세계 굴지 기업의 RE100 선언, 세계 전기차 및 배터리 시장의 성장, 금융시장의 ESG채권 발행 등에서 변화의 바람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한국의 탄소중립 준비 지수는 세계 11위로 2050 탄소중립 목표 설정 등 강력한 정책을 보여준 반면, 석유화학 부문 및 석탄 발전에 대한 경제적 의존도가 높다"며 "일괄적 정책 시행보다는 산업계·기후단체의 목소리를 충분히 송영하는 등 탄소중립의 성공적인 사회 안착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적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고 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